Okinawa Tourism Information:구메섬,에메랄드그린의바다에펼쳐지는타타미이시

구메 섬, 에메랄드 그린의 바다에 펼쳐지는 타타미이시

post : 2020.02.02 01:00

구메 섬에서 다리를 건너 갈 수 있는 작은 섬 오우 섬. 그 해변에서는 인공물처럼 신기한 모양의, 타타미이시 (자연이 만든 귀갑 암) 라고 불리는 암석군을 볼 수 있습니다.
 
왼쪽이 오우 섬
 
다리를 건너 바로 바데 하우스 구메지마 주차장까지 가면 건물 뒤쪽으로 눈이 휘둥그레질 정도로 선명한 에메랄드 그린의 바다가 보입니다.
 
 
제방 너머로 보이는 것은 마치 거북이의 등껍질 같은, 육각형의 돌들이 깔려있는 타타미이시.
 
 
 
해안선을 따라 약 250m 구역에 걸쳐 깔려있고 약 600만년 전에 분화된 용암이 식으면서 굳어질 때 규칙적인 균열이 생겼다고 여겨지고 있다고. 2014년에 국가 천연 기념물로 등록되어 있습니다.
 
예쁜 바다를 바라보며, 자연의 힘을 느낄 수 있는 곳. 간조에 가까운 시간에 가는 것이 추천합니다.
 
 
 
타타미이시
구메지마 공항에서 차로 약 40분
 
 
 
 
오키나와 CLIP 포토라이터 사사모토 마스미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