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kinawa Tourism Information:탐구심과배려가담긴맛있는오키나와팥빙수[젠자이후지야](나하시)

탐구심과 배려가 담긴 맛있는 오키나와 팥빙수 [젠자이 후지야] (나하시)

post : 2021.03.16 19:00

 

나하 공항에서 차로 10분 정도면 도착하는 "젠자이의 후지야". 이곳은 "팥빙수라면 후지야 "라고 우찌난츄(오키나와 사람)인 지인으로부터 추천 받은 뒤에도 계속 마음에 있었던 가게입니다. 후지야의 오키나와 팥빙수(420엔)의 맛의 비밀은 맛을 추구하는 탐구심과 고객에 대한 깊은 배려입니다. 그 맛에서 남녀노소 불문하고 많은 분들에게 사랑 받고 있습니다. 

 

 

 

 

서핑 보드가 디스플레이되어 있는 가게는 넓고 외관은 화려한 그림에 그네도. 설레이게 하는 즐거운 가게의 분위기가 비교적 새로운 가게일까? 라고 생각되지만 실은 창업 30년을 맞이하는 전통있는 가게입니다. 이번에는 그 역사 속에서 축적 된 맛의 비밀을 일부 소개합니다. 

 

 

오키나와 팥빙수의 주역이되는 팥은 공장에서 정성스럽게 선별. 삶는 시간도 엄격하게 관리하며 품질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너무 삶아서 부서지지 않게 한알 한알이 매우 아름답게 빛나고 깨끗한 팥입니다. 오키나와 팥빙수는 좋아해서 자주 먹지만 이런 예쁜 오키나와 팥빙수는 처음입니다. 국물이 적은데  팥은 촉촉하며 부드러운 달콤함으로 마지막 한입까지 맛있게 먹을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얼음에도 신경을 썼습니다. 첫 입부터 끝까지 맛의 차이가 없도록 팥 국물을 사용해 맛을 낸 얼음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테이크 아웃도 그 맛을 유지할 수 있도록 3 종류의  크기 다른 얼음을 준비하고  "매장에서 바로 먹는다"  "30분 후에 먹는다"  "1시간 후에 먹는다"는 식으로 얼음이 녹는 속도까지 관리 하여 제공하고 있습니다.                                                   

 

점내에서는 하와이에서 인기인 스테인레스병 텀블러를 만들고 있는 "하이드로 플라스크 회사"와 코라보한 스테인레스 텀블러로 제공하여 조금 시간이 지나서 먹어도 얼음의 아싹아싹하는 식감을 끝까지 즐길 수 있습니다. 

 

 

점원 추천 먹는 방법은 텀블러의 얼음을 3 회로 나누어 팥 접시에 옮겨 먹기. 이렇게하면 "젠자이의 후지야 " 의 맛을 끝까지 차이 없이 균등하게 맛볼 수 있습니다. 

 

 
그리고 곁들여서 오키나와 현지 과자 "거북이 센베이"가 첨부되어 있습니다. 살짝 달콤한 입안을 소금으로 중화해줘 입가심으로 딱입니다. 
 
팥, 얼음, 그릇 등 오키나와 팥빙수에 관련되는 모든 것에 고집이 있고 먹는 타이밍, 식후 입가심까지 세심한 "젠자이의 후지야"의 오키나와 팥빙수는 맛에 대한 탐구심과 배려가 담긴 것이 었습니다. 나도 친구처럼 "팥빙수라고하면 후지야"라고 자신있게 추천 해 주고 싶습니다. 
 
 
여기에 현외에 거주하시는 분들에게 기쁜 소식입니다.  실은 온라인 숍에서 구입 할 수 있습니다. 오키나와 현외에 있으면서 이 맛을 즐길 수있다는 것은 아주 매력적입니다. 현외에 사는 오키나와 출신의 분들, 관광으로 방문하신분들등 이 맛을 잊을 수없는 분들이 많이 계신 것 같습니다. 아직 먹어 본 적이 없는 분은 꼭 한번 시도하시는 건 어떻습니까? 
 
 
[젠자이의 후지야] 
주소 / 오키나와 현 나하시 박 2-10-9 
전화 / 050 자 5571 자 3211 
영업 시간 / 10 월 ~ 6 월은 11 : 00 ~ 19 : 00 
                    7 월 ~ 9 월은 11 : 00 ~ 20 : 00 
HP / http : //www.zenzainofujiya.com/ 
온라인 숍 /https://fujiyazenzai.official.ec
instagram /https : //www.instagram.com/zenzainofujiya/? hl = ja 

Information

沖縄県那覇市泊2-1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