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kinawa Tourism Information:[이시가키섬]관광지에서가까운맛집6곳

[이시가키섬] 관광지에서 가까운 맛집 6곳

post : 2021.08.31 09:00

 

오키나와 본섬에서 약 400km 떨어진 곳에 위치한 이시가키섬(石垣島)은 '일본 경승지 100선'에 선정된 '가비라만(川平湾)'을 비롯해 산과 바다가 만들어 내는 역동적인 경치를 자랑하는 곳이 많다.

이시가키 섬은 야에야마 제도(八重山諸島)에서 이리오모테섬(西表島)에 이어 두 번째로 큰 섬이다. 섬의 면적이 넓은 만큼 이동하는 데 시간이 걸리므로 관광하고 싶은 곳과 식사할 곳의 위치 관계를 사전에 파악해 두는 것이 좋다.

 

관광과 먹거리 모두 만끽할 수 있도록 1박 2일 이시가키섬 여행 일정에 맞춰 관광지 근처의 맛집을 선정해 보았다.

 

1. 이시가키섬 야채를 듬뿍 사용한 영양 만점 '리하로우 비치'


 

공항에 도착하면 먼저 호텔 체크인. 짐을 내려놓고 나갈 준비를 마치면 먼저 식사부터.

점심 식사하기 좋은 시내 맛집 두 곳을 소개하고자 한다.

 

 

첫 번째 맛집은 카페 '리하로우 비치'. 
여주, 날개콩, 섬 락교, 자색 고구마 등 다채로운 섬 야채를 접시에 가득 담은 영양 만점의 요리를 맛볼 수 있다. 사용된 야채에는 각각 생산자가 명기되어 있어 안심하고 먹을 수 있다.
 
 
 
로코모코, 카레, 갈릭 쉬림프 등의 요리는 포만감을 꽉 채워준다. 카페 '리하로우비치'에서만 맛볼 수 있는 수제 '파인애플 재스민 티'는 꼭 마셔봐야 할 음료.
 
 ♦리하로우 비치의 상세 정보 보기
 
 
2. 이시가키섬 소고기를 맛볼 수 있는 'PUFF PUFF 푸카푸카' 의 테라스에서

 

두 번째 맛집은 '푸카푸카'
이시가키 소고기와 모로미 돼지고기를 사용한 타코 라이스, 이시가키 소고기 키마 카레, 장명초 소스 피자 등 이시가키섬에서만 맛볼 수 있는 메뉴로 가득하다.
 
 
이시가키섬 주민이 만드는 흑설탕 생강 시럽을 사용한 수제 음료 '유키 씨의 흑설탕 생강  소다'도 맛있다.
눈 앞에 펼쳐지는 바다, 그리고 기분 좋게 불어오는 바닷바람을 느끼며 새하얀 테라스에서 여유로운 시간을 만끽할 수 있다.
'푸카푸카'에서만 한정 판매하는 '먹는 올리브 오일'도 기념품으로 좋다.
 
 
 
 
 
3. 'GARDEN PANA 가든 파나'의 허브티로 심신을 재충전

 

이시가키섬에서 꼭 가봐야 하는 관광지를 하나 꼽으라면 단연코 '일본 경승지 100선'에 선정된 '가비라만(川平湾)'.

전망대에서 바라보는 경치와 글래스 보트 등이 유명하다.

근처에 힐링 스팟으로는 '가비라 이시자키(川平石崎)', 수심이 얕은 '가비라 타바가' 등이 있다.

 

마음껏 놀고 난 후 쉬고 싶을 때 가보기 좋은 카페를 소개하고자 한다.

 

 

'가든 파나'는 허브를 메인으로 한 식사와 음료를 제공한다.

정원에는 바질, 민트 등 잘 알려진 허브뿐 아니라 오키나와의 향이 짙은 알피니아(月桃)와 피파치, 레몬 등 약 50종류의 식물이 자라고 있다. 

 
 
 
카페 옆에 있는 숍에서는 무게를 달아서 판매하는 드라이 허브, 블렌딩 허브티, 오키나와 식물로 만든 비누 등을 판매하고 있다.
 
 
 
4. 햇볕에 뜨거워진 몸을 시원하게! 목장 직영 젤라토 판매점 '미루미루 혼포' 

 

햇볕에 뜨거워진 몸에는 역시 차가운 아이스크림!

가비라(川平)에서 시내로 내려가는 길, 이시가키섬 서해안 쪽에 위치한 이모리 목장 직영 젤라토 판매점 '미루미루 혼포'

 

 

약 40종류의 레시피. 그중에서 가장 인기 있는 맛은 '우유 맛'. 그 외에도 소금 흑설탕, 섬 바나나, 자색 고구마, 망고 등 제철 재료를 중심으로 쇼케이스에 진열된 12종류 중 좋아하는 맛을 선택하면 된다.

 

 

언덕 위에 자리한 매장은 저녁노을을 내려다 볼 수 있는 인기 일몰 명소로 다케토미섬(竹富島), 이리오모테섬(西表島), 하토마섬(鳩間島)도 보인다.

 

미루미루 혼포 상세 정보 보기

 

5. 섬 식재료로 만든 스페인 요리 'bar costilla 바루 코스티랴'


 

일몰 명소 '서던 게이트 브리지'에서 자동차로 8분.

저녁 식사는 '바루 코스티랴'에서.

조용한 주택가에 새어 나오는 아늑한 불빛. 지은 지 50년 된 옛 민가를 개조하여 만든 분위기 좋은 바.

 

 

데미그라 소스에 조린 이시가키 소고기, 토마토 소스에 조린 연골 스페어립 등 오키나와 식재료를  스페인풍으로 요리한 메뉴를 맛볼 수 있다.

이시가키섬 식재료를 사용한 안주는 물론 고기 요리, 생선 요리, 파에리아 등 식사도 가능하다.

망고, 파인애플, 패션프루트 등 섬 과일을 넣은 상그리아를 곁들이면 더욱더 맛있다.

 

 

bar costilla 바루 코르티랴 상세 정보 보기

 

6. 마지막 날 점심은 '来夏世 구나츠유'에서 야에야마 소바를 


 

이시가키섬 이틀째, 비행기 탑승 시간에 여유가 있다면 산책 및 어린이 놀이터로 인기가 많은 '반나 공원'으로.

산 하나가 통째로 공원으로 조성되어 있으며  시가지를 한눈에 볼 수 있다.

 

반나 공원에서 자연을 만끽한 후 자동차로 6분 거리에 있는 '구나츠유'에서 점심 식사.

지역 주민과 관광객 모두에게 사랑받는 소바 가게.

 

 

돼지 뼈를 푹 삶아 우려낸 육수와 가다랑어를 섞어 만든 국물. 면은 이시가키섬 긴조 제면소에서 만든 둥근 면.

한 입 먹어보면 재료 본래의 소박한 맛을 느낄 수 있다. 야에야마 소바를 먹을 때 빼놓을 수 없는 섬 후추 '피야시'를 듬뿍 뿌리면 또 다른 맛을 즐길 수 있다.

 

 

관광할 곳과 식사할 곳을 세트로 일정을 짜면 몸과 마음에 여유가 생긴다.

시간에 쫓기지 않고 눈 앞에 펼쳐지는 경치와 피부에 와닿는 바람, 귓가에 들려오는 소리 등 지금 이 순간, 이 장소에서만 경험할 수 있는 것들을 놓치지 말기를... 

 

구나츠유 상세 정보 보기

 

원고 : 마츠다 아이     편집 : 아사쿠라 아야

 

※본 기사는 취재 당시의 내용입니다. 최신 정보는 각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Information